• 편집 분쟁이 발생할 경우 반드시 토론 문서에서 토론 후 문서를 편집하십시오.
  • 진보위키의 편집 지침이 세워졌습니다. 반드시 읽어보신 후 문서를 편집해 주세요.
  • 진보위키에 자유게시판이 생겼습니다!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눠보세요. :)

진보위키토론:새로운소식의 토론 주제

진보위키

“가짜”라던 옵티머스 문건, 일부 사실로…수사 확대 ‘불가피’

2
율악 (토론기여)

검찰 입수 문건과 일치…여권 정·관계 로비 의혹 확산

남동발전, ‘태국 사업’ 만남 18일 만에 이례적으로 빠른 승인

야당 “양호 전 회장, 최흥식 등과 동문” 금감원과 유착 의심

“전파진흥원 투자 결재자, 억대 연봉에 휴양성 전보” 질타도

남동발전이 김재현 옵티머스자산운용(옵티머스) 대표와 해외 발전사업을 논의한 뒤 18일 만에 해당 사업에 적격 판정을 내린 것으로 확인됐다. 이는 검찰이 입수한 옵티머스 내부 문건(‘펀드 하자 치유’ 문건)의 ‘이헌재 고문(전 경제부총리)이 추천, 남동발전과 추진하는 바이오매스 발전소 프로젝트 투자 진행 중’이란 내용과 일치한다. 이례적으로 적격 판정이 빠르다는 점은 여권 인사를 앞세운 옵티머스의 정·관계 로비를 의심케 한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허위’라고 했던 문건의 신뢰도가 높아지면서 수사 확대도 불가피해 보인다.

(중략)

l_2020101401001289700106772.jpg

(후략)

출처 - https://m.khan.co.kr/view.html?art_id=202010132102005&code=940301&utm_source=facebook&utm_medium=social_share#c2b

Kokio (토론기여)

문재인정부에 비판적인 입장은 이해하는데, 이렇게 검찰 앞잡이 노릇을 하던 경향신문 기사는 퍼오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유희곤처럼 검찰을 옹호하는게 진보와 무슨 상관입니까?

"“가짜”라던 옵티머스 문건, 일부 사실로…수사 확대 ‘불가피’"에 답변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