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보위키에 시각편집기가 도입되었습니다. 시각편집기는 위키문법을 몰라도 문서를 편집할 수 있게 도와줍니다. 이 기능을 정상적으로 사용하시려면, 환경 설정에서 이메일을 인증하여 주십시오.
    위키텍스트로 편집을 원하는 분, 익명 사용자, 이메일 미인증 사용자는 원본 편집 버튼을 이용하여 편집하실 수 있습니다.

진보위키토론:새로운소식의 토론 주제

진보위키

"박원순 억울하게 죽어" 친문단체, 朴 피해자 살인죄로 고발 예고

1
율악 (토론기여)

"파렴치한 범죄자들로 인해 자랑스런 서울시장 잃어"

"피해자가 박원순 극찬한 편지 등 무고 증거 차고 넘쳐"

"'깨어 있는 시민의 조직된 힘' 보여 달라"

0004488452_001_20210124111319751.jpg

적폐청산국민참여연대 신승목 대표. 사진=연합뉴스

친문(친문재인) 단체가 박원순 전 서울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피해자를 무고 및 미필적 고의에 의한 살인죄로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적폐청산국민참여연대(적폐청산연대) 신승목 대표는 23일 페이스북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을 알리며 국민고발인단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중략)

앞서 법원은 피해자가 박원순 전 시장의 비서로 근무하는 동안 박 전 시장이 속옷 사진과 '냄새를 맡고 싶다' '몸매 좋다' '사진 보내달라' 는 등의 문자를 보낸 사실을 인정했다. 또 피해자가 다른 부서로 옮겼는데도 박 전 시장은 '남자에 대해 모른다' '남자를 알아야 시집을 갈 수 있다' '성관계를 알려주겠다'고 문자를 보낸 사실도 인정했다.

재판부는 "피해자가 박 전 시장의 성추행으로 상당한 정신적 고통을 입은 것은 틀림없는 사실"이라고 못 박았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15/0004488452?sid=102

"새 항목"을 클릭하면 이 위키의 이용 약관에 동의한 것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