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보위키에 시각편집기가 도입되었습니다. 시각편집기는 위키문법을 몰라도 문서를 편집할 수 있게 도와줍니다. 이 기능을 정상적으로 사용하시려면, 환경 설정에서 이메일을 인증하여 주십시오.
    위키텍스트로 편집을 원하는 분, 익명 사용자, 이메일 미인증 사용자는 원본 편집 버튼을 이용하여 편집하실 수 있습니다.

10월 11일

진보위키
믿음나무 (토론 | 기여)님의 2021년 8월 1일 (일) 19:33 판 ("10월 11일" 문서를 보호했습니다: 신규사용자의 지속적인 달력 문서 훼손 방지 ([편집=자동 인증된 사용자만 허용] (무기한) [이동=자동 인증된 사용자만 허용] (무기한)))
(차이) ← 이전 판 | 최신판 (차이) | 다음 판 → (차이)
{{{분류}}}
10월 11일

사건

백남기 농민 살해

박근혜 게이트

  • 2018년 - "검찰, '최순실 라인' 공무원 80억대 차명계좌 덮었다" -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1일 관세청 국정감사에서 80억원대 차명계좌가 발견된 이아무개 전 인천세관 사무관에 대한 수사가 이뤄지지 않고 해임 선에서 징계가 마무리된 사실을 공개했다. 이 전 사무관은 2015년 12월, 인천세관장을 물색하던 최씨에게 고영태씨를 통해 김대섭 전 대구세관장을 추천한 인물이다.

2018년

[뉴스데스크] ◀ 앵커 ▶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혼소송을 진행 중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고 장자연 씨가 숨지기 전에 장 씨와 30번 이상 통화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하지만, 당시 경찰과 검찰은 임 전 전무를 단 한 차례도 조사하지 않았는데요.

-